2013.07.12-30. 여름방학.
다 지나기도 전에 이미이 순간을 잊지 못 할 거라 느껴지는 때가 있지.
여행의기록 2013.08.07 01:52
2013.03. 전주.
좋은 곳에서 좋은 시간을 보냈다.
여행의기록 2013.05.01 23:57
2012.11.2-3 양평.
이걸 travel 폴더에 넣어야 할진 모르겠지만, 어찌하다보니 가을 양평
여행의기록 2012.11.06 00:02
Hong kong #4.
홍콩하면 기억나는건구름, 빌딩, 쇼핑셋다 크고 많고 모여있다.
여행의기록 2012.08.19 23:07
Hong kong #3.
in star ferry.
여행의기록 2012.08.19 22:59
Hong kong #2.
in tram.
여행의기록 2012.08.19 22:39
Hong kong #1.
엊그제 태풍이 지나갔다는 홍콩의 구름은 참 예쁘다.분명 일을 하러왔는데 어느때보다 삶에 대해 더 많이 생각하고있다.나는 지금 무엇을 위해 어디로 가고 있는걸까.
여행의기록 2012.07.04 02:30
2012.03.02~04 busan.
문어 문어 노래 부르다 갈매기 구경 실컷 하고 온. 3월의 부산.   
여행의기록 2012.03.19 00:55
인왕산.
저 아래에 경복궁도, 청계천도, 수없이 걷던 그 거리도, 당신도.  
여행의기록 2011.09.18 23:27
가을의 오사카_나라(奈良)
어제 우연히 나눈 이야기 덕분에 그리워져 버린 나라(奈良) 자전가 샵이랑 사라진 소바집, 얼음 슬러쉬와 설문조사 학생들. 소바집을 찾다 찾다 몇번이고 보았던 고즈넉한 헤어샵. 고소한 냄새의 사슴과자. 나라시장은 좀 더 구경할걸. 2010. 가을.
여행의기록 2011.01.27 13:03
3월의 제주_김영갑 갤러리 두모악
'어디에도 구속되지 않고 누구의 간섭도, 눈치도 없이 자유로운 삶을 꿈꾼다면  외로움과 궁핍합은 감수해야 한다.  ... 보여준다고 볼 수 있는 것도, 느낄 수 있는 것도 아니다.  보고 느낄 수 있는 심안이 없으면 그저 무심히 지나친다.  지금까지 무심히 지나친 것들 속에 진짜..
여행의기록 2010.05.11 02:39
3월의 제주_음식
할머니집에서 먹은 국수와 파김치, 한라봉, 감귤막걸리와 보리쌀막걸리도 생각나는 제주.
여행의기록 2010.05.10 00:36