120605.
걷고 싶은 시간, 늦은 오후와 노을, 구름, 바람, 이런 풍경을 볼 수 있는 것,효자동 MK2, 레몬 라들러. 
오늘의기록 2012.06.12 01:44